바로가기 즐겨찾기
(0)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후기입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오로라 스트링 실버 사용후기입니다!
작성자 김현수 (ip:)
  • 작성일 2021-03-29 14:29:25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28
  • 평점 5점






안녕하세요! 기타 치는 김현수입니다.




다다리오나 어니볼 같은 비코팅현은 가격에서 메리트가 있지만 평소 손에 땀이 많아 일주일 만에 연주를 못 하는 상황까지 녹이 슬어, 어쩔 수 없이 코팅현을 쓰고 있었습니다.


( 다다리오 스트링을 벌크로 사서 1-2주에 한 번씩 갈았던 시절도 있었으나, 기타 대수가 많아지며 코팅현으로 완전히 정착하였습니다. )




제가 평소 즐겨 쓰는 코팅현은 엘릭서 옵티웹 010, 011 게이지 입니다. 


옵티웹이 출시되기 전에는 나노웹을 썼었는데, 장력도 쌔며 특유의 코팅현 소리가 맘에 들지 않았던 부분이 옵티웹으로 넘어오면서 상당히 많이 발전하였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다 오로라 스트링 실버를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스트링을 비교할 때 가장 초점을 두는 항목은 총 4개의 비교군을 두고 비교를 합니다.


1. 연주감


2. 수명


3. 소리


4. 가격 




엘릭서 옵티웹을 수년간 써왔기 때문에, 오로라스트링을 엘릭서 옵티웹과 비교하려 합니다.




<첫째, 연주감>


우선 오로라 스트링은 코팅현임에도 불구하고 비코팅현의 그것(?)과 같은 느낌이 듭니다. 


코팅현의 매우 미끄럽고 기름기 많은 연주감을 선호하지 않으시는 분께는 상당한 메리트로 다가올 것 같습니다.


장력 또한 일반 010 보다 살짝 세서, 탄탄한 연주감을 필요로 하시는 분들께 적극 추천 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처음 스트링을 갈고 나면 스트링이 안정화 되기까지 계속 만져줘야 하는데, 오로라 스트링은 처음 갈고 나서부터 바로 실전에 투입 할 수 있을 것 같은 안정감을 주었습니다.


이런 연주감은 처음 갈고 나서나 3달이 지나고 쳐보나 거의 비슷했습니다.



비코팅현의 경우 녹이 슬거나 하면 슬라이드 같은 특정 주법에서 이질감이 많이 느껴지는데, 오로라 스트링은 그런 이질감 없이 오로지 연주에 몰입 할 수 있게 도와주었습니다.




<둘째, 수명>


어찌 보면 코팅현을 쓰는 저에게 가장 중요한 부분은 수명인 것 같습니다.


다다리오로 2-3달씩 적어도 1달이라도 쓸 수 있었다면, 코팅현으로 넘어가지 않았을 것 같아서였습니다.



엘릭서 옵티웹으로 최대한 버티면 3달 정도는 쓸 수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오로라 스트링도 3달 정도는 버텨줘야 엘릭서 스트링과의 비교가 유의미하다고 판단되었습니다.



그리고 3달 정도 써본 결과, 오로라 스트링도 충분히 3달을 버틸 수 있는 코팅현으로 판단되었습니다.


사진상에서도 3달 쓴 스트링이지만 까짐이나 벗겨짐 같은 수명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픽업 쪽 컨디션도 상당히 괜찮은 것으로 봐서는, 3달 보다도 더 사용 가능할 것 같습니다.


















<셋째, 소리>


비코팅현만 쓰시는 분들께서 코팅현을 극도로 싫어하시는 분들이 계셨는데, 그 결정적인 이유는 먹먹한 소리 때문이었습니다.


간혹 어떤 분들은 다다리오는 갈아 끼운 첫날 가장 소리가 좋다고 말씀 주시는 분들이 있을 정도로 그 찰랑거리는 소리를 좋아하시는 분들도 꽤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오로라 스트링은 정반대의 성향을 지녔습니다.


보통의 스트링들이 갈아 끼운 첫날 너무 과도하게 밝으며 시간이 지날수록 그 색채가 어두워지며 수명이 끝나는데, 오로라 스트링은 갈아 끼운 첫날부터 연주를 많이 거친 3달째까지 거의 같은 소리를 내어줍니다.


그래서 다다리오 같은 비코팅현에 익숙해지신 분들께서 처음에 오로라 스트링을 접하면 당황하실 수도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찰랑거리지 않으며, 이미 안정화를 거친 소리를 들려주기 때문에 따뜻하다, 빈티지하다고 들려집니다. 


화사한 Pop 적인 컬러와는 다르게 Jazz 나 클래식한 장르 쪽에 정말 잘 어울릴 것으로 생각됩니다.




<넷째, 가격>


엘릭서 옵티웹의 가격은 15000 ~ 18000원 사이로 형성되어 있습니다.


오로라스트링은 14000원이기 때문에 엘릭서보다 저렴한 가격이므로 코팅현 선택의 중요한 덕목인 가격을 아주 우수하게 방어해냈다고 생각합니다!




이런 분들께 추천해 드립니다.


따뜻한 소리를 원하며, 갈아 꼈을 때부터 3달 사용했을 때까지 소리가 드라마틱하게 변하지 않는 것을 좋아하고, 소모품인 기타줄로 포인트를 주고 싶은 분들께 적극 추천합니다.




읽어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 준모기타 2021-03-29 19:28:24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안녕하세요 기타리스트 김현수 님,

    Silver 색상의 Electric 오로라 스트링 사용후기에 감사드립니다.

    올려주신 사진을 보니, 무난하면서도 고급스러운 Silver 색상 컬러줄이 고객님의 Strat과 Les Paul에 참 잘 어울린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동안 소리 소문 없이 꾸준히 인기를 끌어온 Silver 색상의 오로라 스트링 사용후기를 이번에 드디어 볼 수 있게되어 매우 기쁩니다.

    감사합니다.

    준모기타
    박준모 배상

스팸신고 스팸해제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관련 글 보기

관련글 모음
번호 상품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83 [Aurora] Electric 10-46 Silver 오로라 스트링 실버 사용후기입니다! 김현수 2021-03-29 28